'청소부 밥'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05.16 오랜만에 읽은 책 한권..

오랜만에 읽은 책 한권..

Posted by !kKo personal/story : 2007.05.16 03:28

매일매일 책은 읽고 있으나 그것은 교과서나 정보를 전달해주는 책일뿐 뭐랄까 정말 책다운 책을 읽어보지 못한지 오래된것 같아 오늘 학교에서 서적들을 할인해서 팔길래 언젠가 본 듯한 제목의 책을 보자마자 냉큼 카드로 긁어버린...

더불어 여행관련 책까지.. 요즘 여행이 너무나도 가고싶어서 그냥 다 놓아버리고 훌쩍 떠나버리면 어떨까 하는 그런생각을 하면 주위사람들과 내가 하고 있는일들이 한순간 패닉에 빠지겠지라고 나름 야무진(?) 상상을 하고있는데, 어찌되었건 현실성 없는 상상뿐이라서 상상만이라도 가보고 싶다는 생각에 책을 구입하게 된....

 
이미지 출처: 알라딘


청소부 밥은 글씨도 13pt 정도로 크고 책도 작고(A4지 반만한 사이즈) 줄 간격도 180%는 되어보이는 약 200페이지 분량의 책. 덕분에 흔들리는 버스안에서 30분만에 모두 다 읽어버렸다.

사실 많은 부분이 공감이 가는 부분이지만, 대부분 이미 경험을 통해서 알고(&실천하고) 있었던 것들..

스토리 자체는 일부러 이러한 이야기를 풀어놓기위해 많이 각색되었다는 느낌은 들었지만 나쁘진 않은편.. 나름 감동도 있고 뭐...

오면서 또 무슨 소비욕이 생겼는지 빵을 7000원어치나 사버렸다. 두개 빼고 다 내가 먹고 싶었던 빵. 뭐.. 내일부터 근검절약하면 되니깐.. =_=;


새벽 3시 25.. 이시간 이글을 쓰고있는이유.. 잠이 안와서.orz

신고

'personal >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때월 시즌2 베타테스트 후기  (0) 2007.07.01
그러니까 내 일촌엔...  (0) 2007.06.03
오랜만에 읽은 책 한권..  (0) 2007.05.16
버림의 미학  (2) 2007.05.04
정말이지 소소한 일상  (1) 2007.04.27
보험취득?  (0) 2007.04.23
태그 :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