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공부->빵?

Posted by !kKo personal/story : 2006.09.22 21:00
예전에 미니위니에서 trotman님의 시그니쳐를 보고 엄청난 감명을 받았습니다?

[눈물이 앞을가려 앞을 보지 못해도 고기를 갈구하는 아름다운 모습]


때문에 하루에 한끼는 고기를 섭취하고자 A4사이즈에 인쇄를 해서

어머니 보세요~ 하고 냉장고에 붙여놨습죠.

그런데 웬걸... 다음날 봤더니...


ㅡㅡ 공부나 하라고 고쳐놓으셨던겁니다...ㄷㄷㄷ;

그런 상태로 학교에 갔다 저녁에 집에 돌아오니 이번엔...







분명 동생의 소행이 틀림없습니다..;










아버지는 뭐라 적으실까 내심 기대가 됩니다?

'personal >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Before and After.  (0) 2006.10.17
우당탕탕 휴대폰 구입기  (4) 2006.10.16
고기->공부->빵?  (0) 2006.09.22
새술 새푸대, 새학기 새가방?  (2) 2006.09.05
물리학 반장이 되었다.  (2) 2006.09.05
괜찮아~ 잘 될꺼야.  (2) 2006.09.05
 «이전 1 ··· 315 316 317 318 319 320 321 322 323 ··· 465  다음»